COUNTER

  • 총 회원수
    573 명
  • 금일 방문자
    36 명
  • 총 방문자
    335,136 명

달력상세내용보기

  • 26
  • 27
  • 28
  • 29
  • 30
  • 31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1
  • 2
  • 3
  • 4
  • 5

신규가입회원

  • 이승훈2020.06.28
  • 김재도2019.12.28
  • 김석호2019.09.15

남한산성 성벽길 후기(7월 6일)

  • 고철기
  • 2020-07-06 22:14:46
  • 조회 156
  • 추천 0

남한산성 둘레길 후기(202076())

    남한산성 성벽길(북문->동문->산성로타리)

    일시: 7 6(), 1030 - 1430

    참석자: 창섭, 춘도, 선영, 형호, 철기, , 영일, 기정, 맹식원호, 태재, 형구(12)

1030분에 산성역에서 만나 100m떨어진 버스정류장으로 이동. 버스정류장에 타고자 했던 52번 버스는 올해 초 23일과 마찬가지로 ‘도착안내 표시판’에 ‘정보없음’이 뜬다. 허허... 다행히 전과 같이 9번 버스를 타고 남한산성 로타리에서 내려 북문으로. 작년에 비해서는 아주 덥지 않은 날씨다.

KakaoTalk_20200706_120420899_02.jpg

  

1130분에 북문을 출발하여 성벽길을 따라 가볍게 걷기를 시작. 30분후 휴식. 원호가 가져온 시원한 커피, 오늘 처음 합류한 형구와 다른 동기들이 가져온 간식을 맛보며 수다를 떨기 시작했다.  출발신호 없으면 수다가 끝도 없어 보인다. 더위는 오간데 없고 소나무숲의 녹음만 보인다. 이런 맛에 걷는다.

KakaoTalk_20200706_120420899_08.jpg

 

KakaoTalk_20200706_120420899_06.jpg

 

걷다 쉬다를 반복하며 산성성벽길중 가장 난코스인 옹성근처를 지나 동문을 거쳐 산성로타리근처 식당에 13:30분쯤 도착. 1시간에 걸쳐 식사와 함께, 오늘도 즐거운 옛날 이야기를 나눈 후 해산.

KakaoTalk_20200706_134657631_03.jpg

 

KakaoTalk_20200706_165312604.jpg

사진은 동기회장 정창섭의 작품이다. 수고했습니다. 감사!

참여자보기
게시글이 어떠셨나요?
다른 이모티콘을 한번 더 클릭하시면 수정됩니다.
좋아요 (전체 1명)

0개의 댓글

댓글비밀글수정삭제
로그인 후 댓글을 등록 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조회된 데이타가 없습니다.
화살표TOP